본문으로 바로가기
55714386 0032019102055714386 02 0201001 6.1.16-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71538681000 1571538689000

경북 화재 건수 줄었지만 인명·재산 피해 늘어

글자크기
연합뉴스

화재(CG)
[연합뉴스TV 제공]



(대구=연합뉴스) 이재혁 기자 = 올해 들어 9월까지 경북에서 발생한 화재는 1천929건으로 인명피해 153명(사망 11명·부상 142명), 재산피해 451억원이 발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16건(5.7%)이 감소했으나 인명피해는 25명(19.5%)이 늘었다.

재산피해도 올해 5월 구미시 한 공장에서 난 대형 화재 영향으로 224억원(98.7%)이 증가했다.

화재 발생장소는 주거시설 467건(24.2%), 산업시설 394건(20.4%), 자동차·건설기계·농업기계 309건(16%), 임야 156건(8.8%) 순으로 나타났다.

화재 원인은 부주의 791건(41%), 원인 미상 440건(22.8%), 전기적 요인 356건(18.4%), 과열·노후화 등 기계적 요인 212건(10.9%) 순이다.

남화영 경북도소방본부장은 "주거시설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취약계층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지속해서 보급하고 있다"고 말했다.

yi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