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박지원 "한동훈, 곧 '김건희 특검'도 하자고 할 것…누가 되든 보수 분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민의힘 당 대표 후보들이 오늘 후보 등록을 마치고 한 달간의 경쟁에 돌입합니다.

민주당에서는 이번 전당대회가 국민의힘이 분열하는 시발점이 될 거라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

박지원 더불어민주당 의원

어떻게 됐든 이것은 보수의 분화에 시발점이 되고 있다고 봐요. 보수가 분화의 첫발을 떼고 있다고 봅니다. 만약 한동훈 전 위원장이 대표가 되더라도 친윤들이 보따리를 쌀 거고, 한동훈 전 위원장이 낙선을 하더라도 보따리를 쌀 수밖에 없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