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2 (월)

“한번 시작하면 20분간 멈출수 없다”…인도 유명 女배우 ‘충격고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웃기 시작하면 멈출 수 없는 희귀 질환을 앓아
“웃음 질환 탓에 촬영도 여러번 중단”


매일경제

인도 유명 여배우 아누슈카 셰티(42)가 한번 웃기 시작하면 멈출 수 없는 희귀 질환을 앓고 있다고 고백했다. [사진출처 =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도 유명 여배우 아누슈카 셰티(42)가 한번 웃기 시작하면 멈출 수 없는 희귀 질환을 앓고 있다고 고백했다고 타임스오브인디아가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셰티는 최근 한 인터뷰에서 “나는 웃음병을 앓고 있다”며 “‘웃는게 무슨 문제인가’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내게는 그렇다”고 토로했다.

한번 웃기 시작하면 15~20분간 멈출 수 없다는 그는 “촬영할 때도 말 그대로 바닥을 구르며 웃다가 결국 촬영이 중단된 적도 여러번 있다”고 털어놨다.

셰티가 밝힌 증상은 ‘병적 웃음’ ‘감정실금’이라고 부르는 신경학적 질환과 비슷하다고 매체는 전했다.

다만 셰티가 실제로 이 질환을 진단 받았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병적 웃음은 말 그대로 웃음이 한두번으로 끝나지 않고 이어진다. 웃음 강도가 세고 무엇보다 전혀 어울리지 않은 상황에서도 발생할 수 있어 오해를 불러 일으킬 수 있다.

이 질환은 예측이 불가능한 만큼 삶의 질에 큰 영향을 줄 수 있다. 불안과 공황, 우울증 등을 호소하는 이도 상당수로 전해지고 있다.

증상에 따라 재활 치료, 인지 치료, 운동 치료 등을 시도할 수 있다고 한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