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5 (월)

'미스터코리아' 보디빌더 류제형, 44세 짧은 나이에 사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주경제

보디빌더 류제형 선수 [사진=류제형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가대표 보디빌더 류제형 선수가 향년 44세의 나이로 갑작스럽게 별세했다.

최근 보디빌딩 관련 소식을 전하는 블로거 트포이의 SNS에 "2021년 미스터코리아 류제형 선수가 만 44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

류제형 선수는 해당 글이 올라오기 하루 전에도 자신의 SNS에 게시물과 유튜브 영상을 올렸던 것으로 알려졌다. 누리꾼들은 류 선수 별세에 안타까운 마음을 표현하고 있다.

류 선수는 2021년 국내 보디빌딩 대회인 미스터코리아에서 대상을 받았고, 국제 보디빌딩 피트니스 연맹(IFBB)의 월드 챔피언십 오버롤에서도 2회 수상했다.

지난 2016년 대한민국 체육훈장 기린장을 받았고 대한민국 국가대표 보디빌더로 활동해 왔다.
아주경제=원은미 기자 silverbeauty@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