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국회 원구성 협상 또 결렬…추경호 "'빈손 협상'은 무의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여당, 24일 7개 상임위 수용 여부 결정

오늘(23일) 국회에서 열린 여야 간 원 구성 협상이 결렬됐습니다.

국민의힘 추경호 원내대표는 "중재안이나 타협안을 제시하지 않는 빈손 협상은 더 이상 무의미하다"고 했고, 더불어민주당 박찬대 원내대표는 "앞으로의 회동 계획이 잡혀 있지 않다"고 했습니다.

국민의힘은 내일 의원총회를 열고, 민주당이 여당 몫으로 남겨둔 일곱 개 상임위원장 자리를 받아들일지 최종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조민중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