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2 (금)

나경원 "홍준표 시장, 제가 당 맡는 게 바람직하다고 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김신영 기자 = 차기 국민의힘 대표 선거 출마를 예고한 나경원 의원이 21일 홍준표 대구시장과 회동한 뒤 "홍 시장께서 충분한 역량이 된 제가 당을 맡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나 의원은 이날 오후 대구 시내 한 일식집에서 1시간 가량 이어진 만찬 뒤 기자들과 만나 "홍 시장께서는 이번 선거가 정말 중요한 때고 당이 사실상 위기의 상태라고 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나경원 국민의힘 의원. 2024.06.14 leehs@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홍 시장이 자신에 대해 "당을 오래 지켜오고 당을 오랫동안 알아왔고 이제는 당에서 했던 그런 경험을 통해서 충분한 역량이 됐다"고 평가했다고 전했다.

나 의원은 '홍 시장의 지지선언으로 봐도 되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홍 시장과의 회동 전에 만났던) 이철우 경북도지사에 이어 홍 시장도 같은 의사를 표시했다고 보면 될 것 같다"고 언급했다.

나 의원은 또 "홍 시장과 당이 앞으로 어떻게 가야 하나 고민을 많이 나눴다"며 "세월이 지났고 그동안의 경험이 있으니 이제는 당을 맡을 역량이 충분하지 않냐며 열심히 해보라고 말했다"고 했다.

나 의원은 당 대표 선거에 앞서 지역 일정 중 대구, 경북을 처음 방문한 데 대해 "대구경북이 우리 당의 뿌리다. 우리 당의 뿌리를 찾는 것이 강하고 튼튼해지는 지름길이라고 생각해서 찾았다"고 설명했다.

홍 시장은 만찬 이후 기자들에게 "당을 지키지 않은 사람이 선출직으로 들어오는 건 옳지도 않고 맞지도 않는다"며 "나는 당을 지켜온 사람이 당 대표가 돼야 한다는 것"이라고 짧게 말했다.

sykim@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