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9 (금)

주진우 "민주당, 채상병 사건 이용하기 즉각 중단하라" [TF사진관]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주진우 국민의힘 법률자문위원장(왼쪽 두 번째)이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민주당 법사위 강행 방탄용 청문회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입장을 밝히고 있다. /국회=박헌우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국회=박헌우 기자] 주진우 국민의힘 법률자문위원장이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민주당 법사위 강행 방탄용 청문회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입장을 밝히고 있다.

더팩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장경태 국민의힘 의원과 국민의힘 이재명 사법파괴 저지 특별위원회 의원들은 이날 "실체적 진실을 규명해야 할 시기에 자신들의 정치적 이익을 위해 채상병 사건 이용하기를 지금이라도 즉각 중단하라"고 밝혔다.

이들은 "오늘 민주당이 단독 개최한 채상병 특검법 청문회에서 경찰과 공수처가 수사 중인 사건에 실질적으로 개입하고, 특검정국을 위한 수사 가이드라인까지 제시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더팩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러면서 "채상병 사건은 안전조치 미흡 등에 대한 책임자를 엄벌하고, 국민께서 가지고 있는 수사 외압 등의 여러 의혹들을 깨끗하게 해결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국민의힘은 이것이 국민의 명령이며, 그 외 어떤 불순한 의도도 고려되어서는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더팩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민주당은 진실 규명을 위해 극히 제한적으로 추진해야 할 특검을 거꾸로 이화영 사건 수사와 재판을 방해할 목적으로 특검법을 발의하고, 심지어는 이재명 사건 관련 검사 4명에 대한 탄핵까지 추진 중에 있다"며 "이재명 대표 방탄을 위해 △법사위 장악 △특검정국 물타기 △이재명 사건 검사 탄핵 추진 등 온갖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더팩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장 의원은 "이재명 사건의 수사와 재판에 실질적으로 개입·관여하면서 우리 국민들께서 힘겹게 쌓아 올린 국가 사법 시스템을 파괴하고 있다"면서 "특검정국을 정쟁의 도구로 이용하며 이재명 지키기 행태를 즉각 중단할 것"을 요구했다.

cjg05023@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