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4 (수)

얽히고설킨 '군 핵심' 한자리에…'채상병 특검법 청문회' 쏠리는 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대통령실 관계자 출석 불확실…밝혀져야 할 쟁점은

[앵커]

내일(21일) 청문회에는 이종섭 당시 장관과 박정훈 당시 수사단장 말고도 임성근 당시 해병대1사단장, 유재은 법무 관리관 등 군 쪽 핵심 인물들이 대거 출석합니다. 하지만 당시 대통령실에 있던 관계자들은 하나같이 출석 여부를 밝히지 않고 있어 의혹을 밝히는 데 한계가 있을 거라는 비판이 나옵니다.

이어서 이승환 기자입니다.

[기자]

채 상병 특검법 입법 청문회에 채택된 증인은 총 12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