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2 (월)

이준석에 '가장 돌이키고 싶은 순간은?' 묻자…즉각 꺼낸 답변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 당대표를 지낸 이준석 개혁신당 의원에게 한 언론이 '가장 돌이키고 싶은 순간'을 물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입당을 하던 때라고 답했는데요.

그 이유를, 박진규 기자가 설명해드립니다.

[기자]

이준석 개혁신당 의원이 정치 인생 13년 중 가장 돌이키고 싶은 순간을 묻는 질문에 "윤석열 대통령의 패싱 입당"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준석 의원은 뉴스1과의 인터뷰에서 "제명해야 했다. 그때부터 윤 대통령이 당에 대한 잘못된 개념을 장착하고 급기야 저렇게 망가지는 길로 간 것이 아닌가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