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6 (화)

김정숙 여사 수사 본격화된 날…文이 올린 사진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정숙 여사의 수사가 본격화된 17일 문재인 전 대통령은 "자주양파, 자주감자, 감자를 수확했다"며 채소 농사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페이스북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최인선 인턴 기자 = 김정숙 여사의 수사가 본격화된 17일 문재인 전 대통령은 "자주양파, 자주감자, 감자를 수확했다"며 채소 농사 사진을 공개했다.

17일 문재인 전 대통령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채소 농사를 짓는 모습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문 전 대통령이 양파와 감자 등을 손에 들고 바닥에 앉아 있는 모습이 담겼다.

'밭일에 진심' '이만하면 대농' 등 해시태그를 달며 사진 4장을 공유했다.

이날은 문 전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에 대한 검찰 수사가 본격화된 날이기도 하다. 이날 오전 검찰이 김정숙 여사의 '인도 타지마할 외유성 출장 의혹' 수사에 착수했다는 언론 보도들이 쏟아졌다.

해당 의혹은 이종배 국민의힘 서울시의원이 고발하면서 불거졌다. 이 의원은 오는 19일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해 조사받을 예정이다.

또 게시물을 올리기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은 2018년 김 여사의 인도 방문에 대해 각종 의혹을 제기한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을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배 의원은 김 여사의 인도 방문을 두고 '6천만원 기내식' '셀프 초청' 논란을 집중 거론하면서 이를 비판했다.

김 여사의 인도 외유성 출장 의혹은 지난달 문 전 대통령이 회고록을 통해 '김 여사의 인도 방문은 인도 정부의 초청에 따른 공식 외교 활동'이라고 밝혀 정치권에서는 더욱 논란이 일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insun@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