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8 (목)

'하늘의 전함' AC-130J 한반도 전개…한미 특수전 훈련 참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하늘의 전함' AC-130J 한반도 전개…한미 특수전 훈련 참가

'하늘의 전함'으로 불리는 미국 최신예 특수전 항공기 AC-130J(백삼십제이) '고스트라이더'가 한반도에 전개했습니다.

주한미군사령부에 따르면 미 공군 제1특수작전비행단 소속 고스트라이더는 어제(12일) 경기도 평택 오산 공군기지에 도착해 한미 특수전 부대와 연합·합동 훈련을 실시했습니다.

30mm와 105mm 포 등으로 무장한 고스트라이더는 지상에서 작전하는 특수부대에 화력을 지원하며 무장정찰 등 임무도 수행합니다.

AC-130J의 한반도 전개는 지난해 3월 이후 두 번째로, 대남 오물 풍선 살포 등 다양한 도발을 일삼는 북한에 경고 메시지를 보내기 위한 차원으로 풀이됩니다.

지성림 기자 (yoonik@yna.co.kr)

#하늘의_전함 #고스트라이더 #한미_특수전훈련 #대북경고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