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부안 지진에 2개교 단축수업, 18개교 시설피해…인명피해는 없어(종합2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부안 8개교서 균열·누수…김제·익산·정읍·전주·군산·대전서 피해


(세종=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전북 부안군에서 규모 4.8 지진이 발생한 12일 전국 2개교가 단축수업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교육부는 이날 오후 5시 30분 기준으로 지진 발생 관련 학교 피해 현황과 학사 조정 현황을 파악한 결과 전북(부안) 지역 1개교와 충남 지역 1개교 등 2개교가 단축수업을 했다고 밝혔다.

교육부는 오전 9시 기준으로는 전국에서 휴교 4개교, 등·하교 시간 조정 1개교, 원격수업 1개교, 단축수업 2개교가 있다고 밝혔으나 단축수업 2개교를 제외하면 나머지는 지진과 관련이 없는데도 개별 학교의 입력 실수 등으로 잘못 파악된 수치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