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9 (수)

김수현·임나영 귓속말에 열애설…양측 모두 “사실무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동아일보

배우 김수현·임나영. 스포츠동아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김수현(36)과 그룹 아이오아이·프리스틴 출신 배우 임나영(29) 측이 열애설을 부인했다.

11일 김수현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는 열애설에 대해 “전혀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임나영 소속사 마스크스튜디오 측도 “배우 개인적으로 페스티벌에 갔다가 우연히 마주친 것”이라며 “주변이 시끄러워 귓속말한 것일 뿐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7일 김수현과 임나영이 인천에서 열린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코리아 2024’에서 귓속말을 나누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후 외신을 중심으로 두 사람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김수현은 최근 tvN 드라마 ‘눈물의 여왕’에서 백현우 역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임나영은 Mnet 서바이벌 프로그램 ‘프로듀스101’에서 그룹 아이오아이로 데뷔 후 그룹 프리스틴을 거쳐 현재 배우로 활동 중이다. 드라마 ‘악의 꽃’ ‘이미테이션’ ‘우당탕탕 패밀리’ 등에 출연했다.

이혜원 동아닷컴 기자 hyewon@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