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2 (토)

삼성전자 노조, 사상 첫 파업 선언..."6월 7일 단체 연차 사용'" 지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삼성전자 사내 최대 노조인 전국삼성전자노동조합이 어제(29일) 사상 첫 파업을 선언했습니다.

전삼노는 오늘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사초사옥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노동자들을 무시하는 사측의 태도에 파업을 선언한다고 밝혔습니다.

노조 측은 전날 사측과의 재교섭에 나섰지만, 사측의 태도에는 변화가 없었다고 파업 선언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총파업까지 단계를 밟아나가겠다면서, 다음 달 7일, 조합원 2만8천 명의 단체 연차 사용으로 첫 파업을 진행하겠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