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3 (일)

조국 "이 꽉 깨물어라…국민의힘 아니라 대통령의힘 하려 배지 달았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박세열 기자(ilys123@pressian.com)]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는 국회의 채상병 특검법 부결과 관련해 "국민의힘 의원들은 진실을 대면할 용기가 없는 겁쟁이"라고 비판했다.

조 대표는 2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참담하다. 국민이 요구한 것은 하나다. '진실을 밝혀야 한다'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조 대표는 "국민의힘이 아니라 '대통령의힘' 하려고 배지 달았느냐. 이제 국민이 용서치 않을 것"이라며 "총선에 이어 심판의 시간이 당신들을 기다릴 것이다. 이 꽉 깨무시라"라고 말했다.

앞서 28일 열린 국회 본회의에 채상병 특검법은 재석 294명 중 찬성 179표, 반대 111표, 무효 4표로 최종 부결됐다.

조국혁신당의 채상병 특검법 재추진을 22대 국회에서 당론으로 정할 예정이다.

황운하 조국혁신당 원내대표는 특검법 부결 후 "22대 국회 여섯 야당에 제안한다"며 "채해병 특검법을 22대 국회 첫 번째 통과 법안으로 만들자"고 밝혔다.

프레시안

▲조국혁신당 조국 대표를 비롯한 의원, 당선인들이 28일 오후 국회 로텐더홀에서 해병대원 특검법 재표결 찬성을 촉구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세열 기자(ilys123@pressian.com)]

- Copyrights ©PRESSia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