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김호중 소속사 "전원 퇴사·대표이사 변경…사업 지속여부 검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트로트가수 김호중이 음주 뺑소니 혐의로 구속된 가운데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가 사실상 폐업 수순을 밟는 것으로 보인다.

생각엔터테인먼트는 27일 "이번 김호중 사태로 많은 분들에게 실망을 안겨드린 점 거듭 사과드린다"면서 "이번 사건 관련 임직원 전원 퇴사 및 대표이사직 변경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는 가수 김호중이 2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고 있다. 2024.05.24 mironj19@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이번 사태와 관련해서 당사 소속 아티스트에게도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 당사는 향후 매니지먼트 사업의 지속 여부에 대해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소속 아티스트의 의견을 최우선으로 해 협의시 어떠한 조건도 없이 전속 계약을 종료할 생각"이라며 "이번 사태를 통해 피해를 입은 모든 협력사에게도 추가적인 피해가 없도록 사후조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생각엔터 측은 "당사와 김호중으로 인해 피해를 보신 모든 분들에게 다시 한 번 사과 말씀을 드린다"고 거듭 사과했다.

생각엔터에는 김호중 외에 배우 손호준, 김광규, 개그맨 허경환 등 다수의 엔터테이너들이 소속돼있다. 현재 생각엔터 홈페이지는 사이트 준비중이라는 문구가 뜨며 정상 접속이 되지 않는 상태다.

앞서 김호중이 음주 운전 뺑소니 혐의를 받으면서, 대표와 직원들이 이를 덮으려고 조직적으로 은폐했다는 의혹을 받았다. 김호중은 현재 구속돼 서울 강남경찰서 유치장에 수감됐으며 경찰은 추가 조사를 마치고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다.

jyyang@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