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9 (수)

'한국판 NASA' 문 연다…우주항공청 오늘 업무 시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판 NASA라 불리는 우주항공청이 오늘 경남 사천시에서 업무를 시작합니다.

우주항공청은 우주항공 관련 정책과 연구개발, 산업육성 등을 총괄하는 역할로 정원 293명 중 110명 규모로 출범하고, 올해 말까지 정원을 채운단 계획입니다.

지난 해 4월 특별법이 발의된 지 13개월 만에, 올해 1월 국회 본회의를 거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에 설립됐습니다.

류정화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