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3 (목)

'우주항공청' 문 열었다...우주 혁신생태계 마련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페이스X, 재사용 발사체로 우주 발사 서비스

우주항공청 오늘 출범…"뉴스페이스 시대 열겠다"

부처·연구원 등으로 분산돼 있던 우주 업무 총괄

[앵커]
그동안 흩어져있던 우주항공 분야 연구개발부터 산업 육성까지 하나로 모은 우주항공청이 오늘 문을 엽니다.

우주청을 계기로 우리나라는 도전적인 우주기술을 개발하고, 민간 주도 우주산업의 경쟁력을 높여 '5대 우주 강국' 진입에 도전합니다.

최소라 기자입니다.

[기자]
우주로 날아가 원하는 궤도에 물체를 올리고, 다시 지구로 돌아오는 재사용 발사체!

스페이스X는 이런 발사 서비스로만 지난해 매출 4조 6천억 원을 기록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