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3 (일)

"미래기술 우군 확보"…현대모비스, 美실리콘밸리 투자설명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지난 23일(현지시간)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열린 '현대모비스 모빌리티 데이' 행사 모습. /사진제공=현대모비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대모비스가 미국 정보기술(IT) 산업의 본산 실리콘밸리에서 투자설명회 행사인 '모빌리티 데이'를 열었다고 26일 밝혔다. 현대모비스의 기술개발 현황과 미래 비전을 현지 기업들과 공유하는 한편 앞으로의 투자 계획을 설명하고 미래 기술 우군을 확보하려는 취지다.

올해 행사는 23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서니베일에서 세계 최대 스타트업 발굴 지원기업인 플러그앤플레이테크센터와 '그린 모빌리티'를 주제로 열렸다.

현대모비스는 전동화 차량 플랫폼에 최적화된 제동, 조향, 현가 등 새시 기술 경쟁력 등을 소개하고 배터리시스템과 PE시스템 등 전동화 핵심 부품 포트폴리오를 공개했다.

모빌리티 데이는 현대모비스의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거점 중 하나로 2018년 설립한 모비스벤처스실리콘밸리(MVSV)가 주관해 2022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다.

현대모비스는 MVSV를 통해 자율주행용 라이다 시스템 개발 스타트업인 미국 벨로다인, 증강현실 기반 AR HUD(헤드업 디스플레이) 회사 영국 엔비직스, 고해상도 이미징 레이더 개발사 미국 젠다 등에 지분 투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메르세데스-벤츠, 혼다, 볼보 등의 글로벌 완성차 업체가 설립한 실리콘밸리 CVC(기업 벤처캐피탈)도 참여해 투자 트렌드 등에 관해 논의했다.

강주헌 기자 zoo@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