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0 (토)

용산서, 극단선택 시도 여성 구조한 대학생에 감사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호욱진 용산경찰서장(왼쪽)과 대학생 오지호씨(오른쪽)
[용산경찰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서울 용산경찰서는 24일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던 여성을 설득해 구조한 대학생 오지호(22) 씨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오 씨는 지난 17일 오후 2시께 일행과 한남대교를 걸어서 지나가던 중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려는 20대 여성 A씨를 발견했다.

일행 B씨는 경찰에 신고했고, 오 씨는 A씨에게 다가가 말을 걸며 경찰이 도착하기 전까지 안전한 장소로 데려가 A씨를 위로했다.

호욱진 용산경찰서장은 오씨에게 감사장을 전달하며 "매우 위험한 상황에 놓인 시민을 구하기 위해 행동에 나선 용기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오 씨는 "앞으로도 같은 상황을 목격하면 적극적으로 구조하겠다"고 답했다.

jungle@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