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아내 살해' 대형 로펌 변호사, 1심 징역 25년..."범행 너무 잔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아내를 살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전직 대형 로펌 변호사가 1심에서 징역 25년을 선고받았습니다.

범행 상황이 녹음된 음성 파일이 판단의 주요 근거로 쓰였는데, 법원은 범행 수법이 너무 잔혹하다고 질책했습니다.

신지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해 말, 대형 로펌 변호사였던 A 씨는 이혼 소송을 제기한 뒤 별거 중인 아내를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