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영상] "사생활이 담겨 있어서…" 휴대전화 비밀번호에 대해 묻자 김호중 답변은? 영장실질심사 마친 뒤 수갑 차고 유치장으로…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트로트 가수 김호중 씨는 오늘(24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를 마친 뒤 포승줄에 묶여 강남경찰서 유치장으로 향했습니다. 경찰은 김호중 씨에게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위험운전치상과 도주치상, 도로교통법상 사고후 미조치, 범인도피방조 혐의를 적용했습니다.

영장실질심사 전 김 씨는 "오늘 있는 심문 잘 받겠습니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말했습니다. 영장실질심사에는 담당 검사가 직접 출석해 구속 의견을 개진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심사를 마친 후에도 김 씨는 "죄송합니다, 반성하겠습니다"라고 답했습니다. 구속 여부는 이르면 오늘 밤에 결정될 것으로 예상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