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7 (월)

세종상공회의소 제3대 회장 김진동 취임…"지역 기업의 권익 대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정부세종컨벤센터 대연회장서 제2·3대 회장 이·취임식 열려

더팩트

세종상공회의소가 24일 오후 2시 정부세종컨벤션센터 대연회장에서 김진동 제3대 회장과 이두식 회장(2,3대)의 이·취임식을 가졌다./세종상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세종=김형중 기자] 김진동 레이크머티리얼즈 대표이사가 24일 세종상공회의소 제3대 회장에 공식 취임하고 3년의 임기를 시작했다.

세종상공회의소(이하 세종상의)는 24일 오후 2시 정부세종컨벤션센터 대연회장에서 최민호 세종시장, 이순열 세종시의회 의장, 최교진 세종시교육감, 강준현 국회의원, 성녹영 대전세종충남중소벤처기업청장 등 지역 주요 기관·단체장과 회원사 임직원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세종상공회의소 제2·3대 회장 이·취임식’을 열었다.

김진동 제3대 회장의 취임식과 이두식 회장의 이임식이 동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초대 회장을 역임한 이두식 회장의 재임당시 활동 내용을 담은 기념 영상을 상영하고 세종상공회의소 깃발 이양식도 함께 진행됐다.

이두식 회장은 이임사에서 "세종상공회의소의 회장이자 구성원으로서 그동안 함께 했던 지난 시간은 상공업계와 지역 경제계의 전면에서 우리 지역 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었던 매우 뜻깊고 보람 있는 시간이었다"며 "세종상의가 기업을 중심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시대적인 명분에서 출범했듯이, 앞으로도 흔들림 없이 지역 경제를 위한 역할을 다해 나가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진동 신임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상공업이 발전하고 기업이 번창하는 일은 지역 경제 성장의 지름길"이라며 "세종상의가 진정성을 갖고 올바른 방향을 추구할 때 상공인의 위상이 높아지고, 그것이 결국 우리 지역사회에 선순환을 불러올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김 회장은 "세종상의가 그 중심에서 지역 기업의 권익을 대변할 수 있도록 소통을 위한 노력과 진정성 있고 일관된 모습으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2010년 설립돼 국내 유일의 알루미늄 유기금속화합물(TMA) 제조기업 레이크머티리얼즈의 대표이사를 맡고 있으며, 지난 21일 ‘2024년도 세종상공회의소 임시의원총회’에서 참석 의원 전원 만장일치로 제3대 세종상의 회장에 추대됐다.

tfcc2024@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