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3 (일)

[단독] "메모리 카드? 사실은..." 김호중 측이 밝힌 내용 [지금이뉴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가수 김호중 씨 측이 김 씨가 사고 당일 탔던 차량 3대 가운데 2대의 블랙박스 메모리 카드는 애초부터 존재하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김 씨 측 관계자는 YTN과의 통화에서 김 씨 소속사 본부장이 삼켰다고 진술한 메모리 카드 외에 다른 차량 블랙박스에는 메모리 카드가 끼워져 있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연예인들이 차량 안에서 자주 사적 대화를 나누는 만큼, 메모리 카드를 사전에 제거하는 경우가 많다고도 덧붙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