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3 (일)

대통령 사망에 이란 '추모 물결'‥국외에선 '환영' 시위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헬기 사고로 숨진 이란의 라이시 대통령을 위해 이란 정부는 애도 기간을 선포했고, 테헤란엔 수천 명의 추모 인파가 몰렸습니다.

라이시 대통령은 강경 보수 성향으로 '히잡 시위'를 유혈 진압한 인물이기도 한 만큼, 한편에서는 불꽃을 터뜨리며 환호하는 반응도 나왔는데요.

그의 죽음이 중동 지역에 어떤 긴장을 불러올지 세계가 주시하고 있습니다.

전봉기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