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3 (일)

[영상] "CCTV로 감시" "강아지보다 못한 취급 받는 회사" "이런 날 올 줄 알았다"…'개통령' 강형욱, 직장 내 괴롭힘 폭로 이어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개통령'으로 불리는 반려견 훈련사 강형욱 씨가 전 직원들을 상대로 '갑질'을 했다는 의혹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강형욱 씨가 운영하는 보듬컴퍼니의 전 직원들의 평가와 후기가 퍼졌습니다.

한 구직 사이트에 공개된 회사 평가는 5점 만점에 1.8점이었는데요.

가장 최근 올라온 글 내용엔 "모든 직원이 열심히 일했지만, 직원들이 노는 줄 알고 월급 주는 걸 매우 아까워했다" "실력있던 직원들이 정신적 스트레스와 건강 악화로 전부 자진 퇴사했다" 적혀 있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