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3 (목)

한미, 서울서 사흘간 방위비협상 2차 회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026년 이후 주한미군 주둔비용 가운데 한국이 부담할 몫을 정하는 제12차 한미 방위비분담특별협정 체결을 위한 2차 협상이 오늘 오전 열렸습니다.

협상은 사흘 동안 이어지며, 한국 측에서는 외교부 이태우 방위비 분담 협상대표가, 미국 측에서 린다 스펙트 국무부 선임보좌관이 각각 수석대표로 나섭니다.

앞서 양측은 지난달 23일부터 25일까지 미국 하와이 호놀룰루에서 1차 협상을 열고 서로 기본 입장을 나눴습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양소연 기자(say@mbc.co.kr)

ⓒ MBC&iMBC 무단 전재, 재배포 및 이용(AI학습 포함)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