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7 (월)

"김정숙 여사 방문, 우리가 먼저 검토" 외교부가 내놓은 입장 [자막뉴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난 2018년 김정숙 여사의 인도 방문 경위를 둘러싸고 정치권 공방이 확산하는 가운데, 외교부가 우리 측이 영부인의 방문을 먼저 제안했다고 밝혔습니다.

외교부는 "인도 측은 디왈리 축제와 허왕후 기념공원 착공식에 외교부 장관을 초청했다"면서 당시 강경화 장관이 다른 일정으로 참석이 어려운 상황임을 통보하자, "이후 인도 측이 문체부 장관을 초청했고, 우리 측도 문체부 장관이 참석하도록 추진했다"고 설명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