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7 (월)

그 많던 손님 어디로…"너무 힘들었어요" 위기의 제주 자영업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코로나 시기에 사람들이 제주도를 많이 찾으면서, 새로운 카페나 식당들도 많이 생겼는데요. 그런데 다시 해외여행을 떠나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제주에서 문을 닫는 가게들이 부쩍 많아졌습니다.

박예린 기자가 현장을 직접 다녀왔습니다.

<기자>

지난해 제주의 한 유명 해수욕장변에 문을 연 이 카페, 보통 붐비는 시간대인데 손님이 전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