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효정씨 사망 40일 만에 구속심사…가해자 불출석"신변 노출 우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고 이효정 씨 어머니]

"꽃다운 나이에 꿈 한 번 펼쳐보지 못하고 차디찬 영안실에서 눈도 제대로 감지 못한 채 누워 있습니다."

지난달 전 남자친구에게 맞아 숨진 19살 이효정 씨의 어머니입니다.

효정 씨가 숨진 지 40일 되는 오늘(20일) 가해자 김 모 씨의 구속 영장실질심사가 예정돼 있었습니다.

하지만 김 씨는 오늘 법원에 출석하지 않았습니다. 실질심사 직전 법원에 불출석 사유서를 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