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이슈 경찰과 행정안전부

경찰, 고시원서 이웃 때려 숨지게한 50대 남성 검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찰 조사서 “내 험담 하고 다녀” 주장

경찰 “구속영장 신청…피해자 부검 예정”

[이데일리 김형환 기자] 자신의 험담을 하고 다닌다며 이웃을 주먹으로 때려 숨지게 한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이데일리

(사진=연합뉴스)


19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전날 상해치사 혐의로 50대 남성 A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A씨는 전날 오후 8시 26분쯤 서울 영등포구의 한 고시원에서 이웃 주민인 40대 남성과 주먹다짐 끝에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경찰조사에서 ‘피해자가 내 험담을 하고 다녔다’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A씨는 술을 마신 상태였지만 만취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며 정확한 사망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부검을 진행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빠르게 신청할 계획”이라며 “아직 부검은 진행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