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4 (금)

'운전자 바꿔치기 의혹' 김호중 사고 직전 유흥주점 갔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뺑소니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 씨의 운전자 바꿔치기 의혹이 점점 커지고 있습니다.

김 씨는 경찰이 문자와 전화 등으로 여러 차례 출석 요청을 했는데도 응답하지 않았습니다.

사고 17시간 만에 경찰에 출석해 음주측정을 받았는데, 음성이 나왔습니다.

경찰은 김 씨가 음주운전을 했을 가능성도 있다고 보고 있습니다.

사고 직전에는 유흥주점에 들른 것도 뒤늦게 알려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