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2 (수)

"무속인이 코치" vs "홍보 못 하게 해"...진흙탕 싸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하이브 "민희진 대표 '주술 경영' 정황 있다"

"여성 무속인에 경영 사항 전방위로 코치 받아"

민희진 "지인이 무속인…개인사찰 고소할 것"

"르세라핌 데뷔 때 뉴진스 홍보 못 하게 해"

[앵커]
하이브는 민희진 대표와 무속인이 연루된 정황을 제시하며 경영상 심각한 문제들이 계속 발견되고 있다고 폭로했습니다.

이에 대해 민 대표는 원래 알아온 무속인일 뿐이라고 일축하고 하이브가 뉴진스 데뷔 홍보를 방해했다고 역공을 펼쳤습니다.

김승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하이브는 민희진 대표 기자회견 직전 민 대표가 '주술 경영'을 한 정황이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여성 무속인에게 직원 채용부터 일정까지 경영사항에 대해 전방위적으로 코치를 받았다는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