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2 (수)

한화생명, 인도네시아 은행업 진출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디지털 역량 지원, 하이브리드 채널 구축

[아이뉴스24 최석범 기자] 한화생명이 국내 보험사 중 처음으로 인도네시아 은행업에 진출했다.

한화생명은 24일 "지난 23일 임시 이사회를 열어 인도네시아 금융회사 투자를 승인했다"라고 밝혔다.

아이뉴스24

한화생명과 노부은행 CI [사진=한화생명]



안건에는 한화생명이 인도네시아 '리포그룹(Lippo Group)'이 보유한 '노부은행'의 지분 총 40.0%를 매입하는 내용이 담겼다.

노부은행은 1990년 설립된 현지 30위권 은행이다. 인도네시아 내 115개 지점과 1147명의 직원을 보유하고 있다. 개인 주택담보대출과 중소기업 운전자금 대출이 주력 상품이다.

한화생명은 디지털 역량을 노부은행에 적용한다. 모바일 뱅킹 중심의 하이브리드 채널을 구축한다. 또한 한화생명 인도네시아 법인의 방카슈랑스 채널로 활용한다.

여승주 한화생명 대표이사 부회장은 "노부은행 지분투자로 글로벌 종합금융그룹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석범 기자(01065319988@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