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4 (금)

'창사 40주년' SKT, 전국에서 40일간 릴레이 헌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사진제공=SK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K텔레콤은 최근 국내 혈액 수급난 극복을 위해 헌혈 릴레이를 진행한다고 24일 밝혔다. 창사 40주년을 기념해 마련된 이번 행사에는 SK스퀘어, SK쉴더스, SK오앤에스 등 SK ICT(정보통신기술) 패밀리사가 함께 참여한다.

이날 서울 중구 SK T타워를 시작으로 40일 간 전국 25개 사옥에서 SK텔레콤과 SK ICT 패밀리사 구성원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형식으로 실시된다.

SK텔레콤은 지난 20여년간 ICT 기반 헌혈 서비스를 선보이는 등 헌혈 문화 확산에 앞장서 왔다. 2007년 긴급 수혈 환자를 위한 '모바일 헌혈' 서비스를 시작으로, 2011년에는 앱으로 헌혈 예약을 할 수 있는 '스마트 헌혈', 2019년에는 세계 최초로 헌혈자의 건강관리를 지원하는 '레드커넥트'를 각각 출시했다.

지난해 헌혈 릴레이 캠페인에는 SK ICT 패밀리사 구성원 1056명이 헌혈에 동참했으며, 이 중 292장의 헌혈증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증했다.

SK텔레콤은 지속적인 헌혈 문화 확산 노력을 인정받아, 지난해 6월 '헌혈 및 혈액사업 유공포상'에서 보건복지부 장관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박용주 SK텔레콤 ESG담당은 "창사 40주년을 맞아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헌혈 릴레이 캠페인 참여를 통해ESG 경영 실천은 물론 사회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변휘 기자 hynews@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