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31 (금)

이슈 경찰과 행정안전부

[단독] "기분 나빠서" 일면식 없는 여성 폭행한 뒤 경찰관도 때린 40대 체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인천 부평경찰서 〈사진=JT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천에서 일면식 없는 여성을 폭행한 뒤 출동한 경찰관도 때린 40대 남성이 붙잡혔습니다.

인천 부평경찰서는 오늘(24일) 40대 남성을 폭행 및 특수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남성은 지난 18일 저녁 7시 30분쯤 인천 부평구 부평동 한 거리에서 일면식 없는 30대 여성에게 다가가 주먹으로 얼굴을 때리고 발로 차는 등 폭행한 혐의를 받습니다.

신고를 받은 경찰이 현장에서 남성을 제지했지만, 남성은 경찰관에게도 주먹을 휘둘렀습니다.

결국 현행범 체포됐습니다.

피해 여성과 경찰관은 크게 다치진 않은 거로 전해졌습니다.

남성은 경찰 조사에서 "기분이 나빠서 범행했다"고 말했습니다.

정신병력이 있는 거로 확인돼 병원에 응급입원 조치 됐습니다.

경찰은 추가 조사를 통해 정확한 범행 경위를 확인할 계획입니다.



윤정주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