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8 (화)

HLB "항암제 '리보세라닙', 中서 난소암 치료제 허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中 항서제약 '플루조파립'과 병용요법 허가

"간암 치료 병용요법도 효과··· 옵션 넓어져"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HLB(028300)는 표적항암제 ‘리보세라닙’이 중국 식품의약국관리총국(CFDA)에서 난소암 치료제 허가를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앞서 리보세라닙은 중국에서 위암 3차, 간암 1·2차 치료제로 승인된 바 있다.

HLB는 리보세라닙과 중국 항서제약의 항암제 ‘플루조파립’ 병용 요법으로 이번 허가를 받았다. 진행성 난소암에 대한 백금 기반 항암제 치료 후 유지하는 요법이다. 플루조파립은 세포 주기 조절, DNA 복구 등에 관여하는 효소 ‘파프(PARP)’를 억제해 암세포를 사멸한다.

HLB 관계자는 “앞서 리보세라닙이 화학요법, 방사선 치료를 마친 두경부암 환자 대상 유지 요법에 높은 효능을 보였다”며 “간암 대상으로 면역 관문 수용체 ‘PD-1’을 저해하는 면역항암제 ‘캄렐리주맙’과의 병용 요법도 효과를 입증한 만큼 치료제의 옵션이 넓어졌다”고 설명했다.

HLB는 항서제약이 리보세라닙 간암 보조 요법, 간암·동맥 화학색전술(TACE) 병용 요법, 유방암, 위·식도암 등 임상 3상을 진행 중이고 전립선암 대상 임상 3상도 곧 시작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항서제약의 임상 데이터를 검토해 시장 규모가 크고 경쟁 우위가 있는 적응증을 우선으로 글로벌 임상 3상에 진입한다는 계획이다.

박효정 기자 jpark@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