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4 (금)

"파묘 보러 비행기 타고 왔어요"‥한한령 속 중국 파묘 전석 매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국내에서 천만 관객을 달성한 영화 '파묘'가 어젯밤 중국에서 첫 상영됐습니다.

베이징 국제 영화제의 초청에 따른 한시적인 상영인데도 전 좌석이 순식간에 매진될 만큼 중국인들의 관심이 뜨거운데요.

한한령이 풀리는 계기가 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베이징 이유경 특파원입니다.

◀ 리포트 ▶

지난 18일 개막한 '베이징 국제영화제' 상영관 앞에 긴 줄이 생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