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8 (화)

美하원, 우크라·이스라엘·대만 130조원 지원안 극적 처리(종합2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틱톡강제매각·대만 11조원 지원 등 안보 관련 4개 법안 통과

공화소속 하원의장 드라이브로 초당적 공감대…내주 상원통과 유력

바이든 "우크라·이스라엘에 결정적 지원될 것…상원 신속 처리하길"



(워싱턴=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우크라이나, 이스라엘, 대만을 지원하는 한화 130조원 규모의 미국 안보 예산안이 반년간의 표류 끝에 20일(현지시간) 미 하원을 통과했다.

법안은 내주 상원 통과가 유력시되고 있어, 러시아에 맞선 우크라이나와, 가자지구 전쟁 와중에 이란과 무력 공방을 벌인 이스라엘에 상당한 힘을 싣게 될 전망이다.

하원은 이날 본회의에서 우크라이나에 대한 608억 달러(약 84조원) 규모의 지원안을 찬성 311표, 반대 112표로 가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