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4 (금)

"김건희 비선 라인이 대통령 인사 좌지우지하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명선 기자(overview@pressian.com)]
더불어민주당이 "국무총리, 비서실장 인선에도 김건희 여사가 개입한 것인가"라며 "윤석열 대통령, 국민 앞에 직접 답하라"고 촉구했다.

강선우 민주당 대변인은 19일 브리핑을 통해 "국무총리, 비서실장 인선에 가리지 않고 막나가는 메시지를 내는 것이 윤석열 대통령이 말하는 옳은 국정 방향인가"라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대통령실 공식 인사라인도 모르는 하마평이 대통령실 관계자발로 나왔다는 것 자체가 레임덕"이라며 "일각에서 제기한 것처럼 김건희 여사 비선 라인이 대통령 인사를 좌지우지하고 있는 것인가"라고 반문했다.

그는 "윤 대통령은 박영수 특검팀 수사팀장으로 최순실 국정농단 수사를 맡았던 장본인"이라며 "윤석열 대통령은 '최순실 국정농단'으로 탄핵된 박근혜 정권을 망각했습니까? 아니면 자신은 다르다고 정신승리를 하고 있는가"라고 지적했다.

그는 "윤석열 대통령은 '국민의 뜻을 겸허히 받들어 국정을 쇄신하겠다'던 자신의 말에 책임을 져야한다"며 "갈수록 커져가는 김건희 여사 비선 라인의 인사 개입 의혹 역시 직접 국민 앞에서 답하라"고 촉구했다.

프레시안

▲윤석열 대통령이 19일 서울 강북구 국립4·19민주묘지에서 헌화와 분향을 위해 기념탑으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명선 기자(overview@pressian.com)]

- Copyrights ©PRESSia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