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6 (일)

[단독] "원하지 않는 만남 종용"…김 여사에 '명품' 건넨 목사, 스토킹 혐의 수사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이런 가운데 김건희 여사의 명품가방 수수 의혹과 관련해 경찰이 김 여사에게 가방을 건넨 최재영 목사를 스토킹 혐의로 입건한 걸로 확인됐습니다. 김 여사가 거절하는데도 여러 차례 만나자고 연락했다는 겁니다. 그동안 여권 인사들은 김 여사 명품 가방 논란의 본질이 '몰카 공작'이라고 주장해왔습니다.

윤정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최재영 목사는 지난 2022년 김건희 여사에게 몇 달에 걸쳐 카톡 메시지로 만남을 요청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