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2 (수)

'박영선·양정철 검토'는 비선의 그림자?‥"제2의 최순실 밝혀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후임 국무총리와 비서실장에 야권 인사들이 검토됐다는 보도, 대통령실의 공식 부인에도 여진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인사 업무와 관련 없는 특정 비서관이 누군가의 의중을 반영해 이런 인사설을 퍼뜨린 것 아니냐, 이른바 '비선 의혹'이 다시 점화된 건데요.

야당에서는, 과거 '국정농단 사태'를 떠올리며 "제2의 최순실을 밝히라"는 요구도 나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