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8 (화)

광주 실종 여중생, 경기 이천서 발견…빌라 제공 남성 조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광주에서 실종됐던 13세 여중생이 실종신고 사흘 만에 가족의 품으로 돌아왔다. 이 여중생은 집에서 300㎞ 이상 떨어진 경기도 이천시의 한 빌라에서 발견됐다.

17일 광주 남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0분께 경기도 이천시의 한 빌라에서 실종된 여학생 A 양이 발견됐다.

발견 당시 A 양은 이 빌라에 혼자 있었고, 외상이나 건강에는 별다른 이상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15일 경찰은 A 양 가족의 실종 신고를 받고 추적에 나섰다. 이후 최종 행선지를 확인한 경찰은 정밀 수색한 끝에 실종 신고 사흘 만에 A 양을 찾아 가족들에게 인계했다.

YTN에 따르면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A 양에게 머무를 곳을 소개해 준 남성 B 씨를 실종아동법 위반 혐의로 임의동행해 조사했다. 다만 특이사항이 발견되지 않아 입건은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투데이/기정아 기자 (kki@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