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4 (금)

비닐하우스 수박 재배 60대, 멧돼지 습격당해…경찰, 포획 실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비닐하우스에서 수박을 재배하던 60대 여성이 멧돼지의 공격에 부상을 당했다./구례소방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l 광주=김남호 기자] 전남 구례에서 수박을 재배하던 60대 여성이 멧돼지의 공격을 받아 크게 다쳤다.

17일 구례소방서에 따르면 16일 오후 2시 37분쯤 전남 구례군 문척면 한 비닐하우스 시설 안으로 멧돼지가 들이닥쳐 작업 중이던 A(여성·65) 씨를 덮쳤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수박을 재배하기 위해 비닐하우스 안에서 작업을 하던 A 씨는 인근 산에서 내려온 멧돼지가 비닐하우스 내부로 들어와 들이받는 공격을 당했다.

A 씨는 온몸에 다발성 열상을 입고 순천의 한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사냥꾼들을 불러 추적했지만 달아난 멧돼지를 찾지 못했다"고 말했다.

forthetrue@naver.com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