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9 (일)

[사진]신혜선,'사랑스럽게 인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민경훈 기자] 17일 오전 서울 메가박스 성수에서 영화 '그녀가 죽었다'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김세휘 감독의 스릴러 영화 '그녀가 죽었다'는 훔쳐보기가 취미인 공인중개사 정태(변요한 분)가 자신이 관찰하던 인플루언서 소라(신혜선)를 죽였다는 누명을 벗기 위해 벌이는 분투를 그렸다.

배우 신혜선이 입장하며 인사를 하고 있다. 2024.04.17 / rumi@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