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0 (월)

환율, 장중 1천400원 넘어…당국, 구두개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최근 환율 급등과 관련, 기획재정부와 한국은행은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에서 "외환당국은 환율 움직임, 외환 수급 등에 대해 각별한 경계감을 갖고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외환 변동성 완화를 위해 구두 개입에 나선 것입니다.

이어 "지나친 외환시장 쏠림 현상은 우리 경제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덧붙였습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장중 1천400 원을 넘었다가 어제보다 10.5원 오른 1천394.5원에 마감했습니다.

[최한성]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