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1 (화)

홍준표 "죽을 죄를 진것도 아닌데"... 송영길 풀어주면 정국에 도움될 것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권용현 기자(=대구)(tkpressian@gmail.com)]
홍준표 대구시장이 전당대회 돈 봉투 의혹에 연루된 송영길 전 민주당 대표를 풀어줘 여야관계를 개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홍 시장은 1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선거도 끝났으니 송영길 대표도 풀어주고 돈봉투사건도 불구속 수사함이 앞으로 정국을 풀어 나가는데 도움이 되지 않겠는가"라고 밝혔다.

홍 시장은 "죽을 죄를 진것도 아닌데 웬만하면 불구속 재판을 하는게 맞지 않을까"라고 했다.

그는 "여야관계도 달라지고 세상도 좀 달라 졌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4‧10 총선이 마무리된 뒤 '민주당 돈봉투' 수수 의원들에 대한 1심 첫 재판이 15일 열렸다. 돈봉투를 수수한 혐의를 받는 이성만‧허종식 의원과 임종성 전 의원은 이날 재판에서 혐의를 모두 부인했다.

보석이 기각된 후 '심리적 불안'을 호소하며 재판에 불출석했던 송 전 민주당 대표는 이날 법정에 나왔다.

프레시안

▲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 돈봉투 살포 의혹의 정점으로 지목된 송영길 전 민주당 대표가 18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마치고 법원을 나서고 있다.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권용현 기자(=대구)(tkpressian@gmail.com)]

- Copyrights ©PRESSia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