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장수군, 웹소설 콘텐츠 활용 민관 교류·웹콘텐츠 거점화 추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정재근 기자(=장수)(jgjeong3@naver.com)]
전북특별자치도 장수군은 청년들이 장수에 대한 매력을 느낄 수 있도록 웹소설콘텐츠를 활용한 민관교류사업와 웹콘텐츠 거점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최훈식 장수군수는 지난 11일 최조은 ㈜작가컴퍼니 대표와 웹소설 작가 6명을 만나 웹소설콘텐츠를 활용한 민관교류사업과 웹콘텐츠 거점사업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장수군은 지난해 ㈜작가컴퍼니와 함께 ‘웹소설 콘텐츠 거점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최근 계남면 귀농귀촌임시거주시설에 ㈜작가컴퍼니 소속 청년작가 6명이 입주해 ‘웹소설 콘텐츠 거점사업’의 첫발을 내디뎠다.
프레시안

▲ⓒ장수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장수군은 ‘웹소설 콘텐츠 거점 조성사업’을 통해 현실적으로 지역 내에 부족한 청년 일자리를 대신하고, 디지털콘텐츠를 접목해 청년들이 장수에 매력을 느끼고 찾아올 수 있도록 함으로써 인구감소와 지방소멸에 대응할 구상을 세웠다.

최조은 대표는 “장수군의 웹소설 콘텐츠 거점시설이 청년작가들이 창작활동을 할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공간 모델로 발전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최훈식 장수군수는 “웹소설콘텐츠를 시작으로 다양한 형태의 디지털콘텐츠 사업이 민관 공동사업 모델이 되길 기대한다”며 “성공적인 사업이 되도록 청년작가들의 지속적인 활동과 교류를 지원해 꼼꼼히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재근 기자(=장수)(jgjeong3@naver.com)]

- Copyrights ©PRESSia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