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3 (토)

이종섭 前국방장관 호주대사 임명…이례적 인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이종섭 국방부 장관이 지난해 9월 6일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이병화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박영훈 기자 = 정부는 4일 이종섭 전 국방부 장관을 주호주대사로 임명하는 공관장 인사를 발표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이 대사는 국방 정책 전문가로 윤석열 정부의 초대 국방부 장관을 지냈다. 국방부 장관 재직 당시 지난해 7월 발생한 해병대 채상병 사건에서 수사 외압 핵심인물로 지목돼, 지난해 9월 사의를 표명하고 물러났다.

전임 국방부 장관이 주요국 주재 공관장으로 선임한 사례는 이례적이다. 과거에는 육군 제1군사령부 관리참모차장, 국방부 정책기획차장을 거쳐 2013년 육군 제2사단장(소장), 합동참모본부 신연합방위추진단장(소장) 등을 역임하고 2016년 제7군단장(중장), 2017∼2018년 합참 차장 등을 거쳐 중장으로 예편했다.

주나이지리아대사에는 김판규 전 해군참모차장이 선임됐다. 김 신임 대사는 해군잠수함전단장, 해군본부 정책실장, 해군 1함대사령관, 해군본부 인사참모부장, 해군사관학교 교장, 해군 교육사령관, 해군 참모차장 등을 역임했다. 또 세종대 석좌교수, 한양대 특임교수로도 활동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