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7 (수)

한동훈, 격전지 순회 강행군…내일부터 천안·청주·수원·성남·용인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the300]

머니투데이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26일 오후 강원 원주시 중앙시장을 방문해 시민들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사진=추상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오는 4일 충남 천안시를 방문한다. 다음날인 5일에는 충북 청주시를 찾는다. 경기 수원시(7일), 경기 성남시와 용인시(8일) 등을 연달아 방문해 도전지 표심 잡기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3일 국민의힘에 따르면 한 위원장과 당 지도부는 4일부터 전국 각 지역을 방문해 시민들과 만난다. 당초 예정됐던 4·10 총선 필승 결의대회를 취소하고 도전지 위주로 방문해 해당 지역 총선 후보들과 함께 시민들을 접촉할 계획이다.

이번에 방문이 예정된 곳들은 여당 입장에서는 도전지로 분류된다. 천안은 지난 총선에서 국민의힘이 모두 패배한 지역이다. 청주는 4석 중 3곳을 더불어민주당에 내줬다. 수원 역시 5석 전부가 민주당 의석이고 성남과 용인도 8석 중 1곳만 국민의힘이 차지했다.

당초 국민의힘은 전국 시·도당을 돌며 당원들을 중심으로 총선 필승 결의대회를 진행하려 했다. 그러나 한 위원장이 직접 계획을 변경했다. 박정하 수석대변인은 지난달 29일 "각 지역 당원 위주 행사보다 시민들을 직접 만날 수 있도록 기존에 안 가본 지역을 중심으로 시민들과 이야기할 수 있는 장소를 찾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 위원장은 이날 기자들과 만나 "주민들이 어떤 식의 정치와 정책을 원하는지 많이 듣고 저희가 준비한 것은 이런 것이라는 것을 많이 알려드리려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역에 가면 시민들을 많이 만나게 되는데 직접 가 보면 제가 설명을 드리는 것보다 그분들에게 배우고 오는 것이 훨씬 많다. 그래서 자주 나가려고 하는 것"이라며 "천안에서 시작해 청주 등 지역에서 많은 시민들을 만나볼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정수 기자 jeongsuhan@mt.co.kr 박상곤 기자 gonee@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